본문 바로가기

2021/07

[쿠트니 로키 산골마을] 레벨스톡 ① 코로나 바이러스 창궐로 인한 팬데믹으로 꼼짝도 못 하고 집에만 머물러야 하는 갑갑한 상황이 계속되었다. 하늘길이 닫히면서 국가간 이동이 멈추었고 미국과 캐나다 국경 또한 막혔다. 거기에 국립공원과 주립공원 대부분에 있는 트레일까지 폐쇄되어 어디 갈 곳도 없었다. 그러던 차에 코로나 확산이 소강상태를 보이면서 방역당국에서 트레일을 다시 연다는 반가운 소식이 들려왔다. 그래서 브리티시 컬럼비아(BC) 주 남동부에 위치한 쿠트니 로키(Kootenay Rockies)를 찾아 그 안에 자리잡은 산골마을을 순례하는 캠핑 여행을 계획했다. 일정도 자유로웠지만 홀로 움직이는 여행이라 얼마나 홀가분했는지 모른다. 쿠트니 로키는 오카나간 밸리(Okanagan Valley)에서 시작해 알버타(Alberta) 주와 경계를 이.. 더보기
[캐나다 BC] 레벨스톡 ; 서브피크 밴쿠버에서 캐나다 로키를 가기 위해 트랜스 캐나다 하이웨이를 타고 동쪽으로 560km를 가면 만나는 도시가 레벨스톡(Revelstoke)이다. 마운트 레벨스톡 국립공원(Mount Revelstoke National Park)이 있어 중간에 잠시 쉬어 가던 곳이기도 하다. 2008년에 개장한 레벨스톡 마운틴 리조트(Revelstoke Mountain Resort)가 마운트 멕켄지(Mt. MacKenzie, 2456m) 기슭에 들어서 요즘엔 관광객도 많이 찾는 곳이 되었다. 스키 슬로프가 1,713m에 이르는 낙차를 가지고 있어 이 분야에선 북미 1위를 자랑하고 있다. 레벨스톡에서 멋진 산악 풍경을 가진 당일 산행지를 찾다가 레벨스톡 마운틴 리조트에 있는 해발 2,340m의 서브피크(Subpeak)가 눈에 .. 더보기
[캐나다 BC] 캠루프스 ; 마운트 토드 해발 2,152m의 마운트 토드(Mount Tod)는 선 피크스 리조트에 속해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리조트에서 운영하는 스키 리프트를 타면 그리 힘들이지 않고 정상에 오를 수 있기 때문이다. 여름철에도 운행하는 선버스트 익스프레스 리프트(Sunburst Express Lift)를 타고 해발 1,850m에 있는 미드 마운틴(Mid-Mountain)에 올랐다. 이곳이 하이킹 출발지점이다. 9번 길스 트레일(Gil’s Trail)로 들어서 초반부터 제법 가파르게 올라야 했다. 리조트에서 관리하는 트레일답게 표식이 잘 되어 있었다. 9번에서 7번과 11번 트레일로 갈아타곤 토드 호수(Tod Lake)에 닿았다. 규모가 크진 않았지만 높은 고도에 자리잡은 아름다운 호수였다. 하지만 주변에 모기가 너무 많아.. 더보기
[캐나다 BC] 캠루프스 ; 엠블튼 마운틴 캠루프스(Kamloops) 현지 주민들의 사랑을 받는 엠블튼 마운틴(Embleton Mountain)을 오르기 위해 5번 하이웨이에서 선 피크스(Sun Peaks)로 가는 토드 마운틴 로드(Tod Mountain Road)를 탔다. 캠루프스는 준사막 지형을 보이는 곳이라 산에 나무가 많지 않지만 엠블튼 마운틴은 침엽수가 빼곡히 자라 숲이 제법 무성해 보였다. 도로 상에 표지판이 없어 산행기점을 찾는 것도 그리 쉽진 않았다. 산행기점은 1.2km 간격을 두고 두 개가 있었다. 동쪽에 있는 기점을 이용하면 길이 여러 갈래라 선택의 폭이 넓지만 거리는 8km로 조금 길다. 우리가 택한 서쪽 기점은 경사는 좀 있지만 직선에 가깝게 오를 수 있었다. 거리도 왕복 6km 남짓으로 두 시간이면 충분해 보였지만, 우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