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르멜리타스 성당'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08.01 [포르투갈] 포르투 ③

 

 

아줄레주 타일로 장식한 또 하나의 성당이 있어 포르투 대학교(Universidade do Porto) 건물이 있는 곳으로 발길을 돌렸다. 1768년에 로코코(Rococo) 양식으로 지은 까르무 성당(Igreja do Carmo)이 거기에 있고, 그 성당 오른쪽 벽면을 온통 푸른색 아줄레주 타일로 장식해 놓았기 때문이다. 벽면엔 가르멜 수도회의 설립에 대한 내용을 묘사해 놓았다고 했다. 정면에서 성당을 보면 마치 하나의 건물처럼 보였지만, 실제는 성당 두 개가 벽을 맞대고 붙어 있었다. 엄밀히 말하면 폭이 1m 정도 되는 집이 두 성당 사이에 끼어 있는데, 1980년대까지는 그 집에 사람이 살았다고 한다. 그 집을 성당 사이에 끼워 넣은 이유가 의외였다. 두 성당 모두 가르멜 수도회와 관련이 있음에도 왼쪽에 있는 까르멜리타스 성당(Igreja dos Carmelitas)의 수녀들과 오른쪽 까르무 성당의 수사들이 직접 벽을 맞대는 일이 없게 하기 위함이었다니 어이없는 실소가 나왔다.

 

건축 양식이 다른 성당 두 개가 하나로 붙어 있음에도 전혀 어색하지가 않았다. 까르멜리타스 성당은 그냥 들어가게 해서 안까지 둘러보았으나, 까르무 성당은 문이 닫혀 있었고 그 사이에 낀 집은 입장료를 받아 안으로 들어가진 않았다. 대신 그 반대편에 있는 포르투 대학교의 자연사 박물관(Museu de Historia Natural)을 둘러보고 나왔다. 그 옆에 있는 렐루 서점(Livraria Lello)으로 갔더니 입장을 기다리는 사람들 줄이 꽤 길었다.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서점이라는 평가에 조앤 롤링이 해리포터를 쓸 때 이 서점에서 영감을 얻었다는 사실이 더해져 유명세를 타고 있는 곳이다. 입장료에 해당하는 바우처를 사야 해서 식구들만 들여보내고 난 밖에서 한가로이 거리 풍경을 지켜보았다. 사람들로 붐비는 리베르다지 광장(Praça de Liberdade)을 따라 시청사(Cãmara Municipal do Porto)까지 걸어갔다. 시청사 건물은 그리 크지는 않았으나 그 우아함은 여느 건물에 뒤지지 않았다. 그 앞으로 길게 리베르다지 광장이 놓여 있어 전망도 좋았다.

 

볼사 궁전(Palacio da Bolsa) 앞에 있는 엔리케 왕자 정원(Jardim do Infante Dom Henrique)에 세워진 엔리케 동상

 

 

포르투 시내를 운행하는 트램은 과거 30여 개 노선이 있었지만 지금은 3개 노선만 운행하고 있다.

 

 

카톨릭 일파인 가르멜 수도회의 까르무 성당과 까르멜리타스 성당이 서로 벽을 맞대고 있는 모습이

내겐 퍽이나 특이해 보였다.

 

 

숙연한 분위기의 까르멜리타스 성당의 내부 모습. 파이프 오르간이 인상적이었다.

 

 

포르투 대학교 건물에는 FC 포르투의 전시실과 자연사 박물관이 들어서 있었다.

 

 

 

포르투 대학교 건물 주변의 풍경

 

 

포르투 명물인 렐루 서점으로 들어가기 위해 차례를 기다리는 인파가 많았다.

 

렐루 서점 바우처를 판매하는 곳은 해리포터의 마법학교에 대한 내용으로 꾸며 놓았다.

 

 

리베르다지 광장 끝에 자리잡은 포르투 시청사

 

 

 

포르투 시청사 주변을 거닐며 눈에 들어오는 거리 풍경을 담아보았다.

 

'여행을 떠나다 - 유럽' 카테고리의 다른 글

[포르투갈] 포르투 ⑤  (0) 2019.08.12
[포르투갈] 포르투 ④  (0) 2019.08.05
[포르투갈] 포르투 ③  (0) 2019.08.01
[포르투갈] 포르투 ②  (0) 2019.07.29
[포르투갈] 포르투 ①  (6) 2019.07.25
[포르투갈] 코스타 노바 ②  (0) 2019.07.22
Posted by 보리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