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칭다오 역'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4.09.10 중국 칭다오(靑島) ① (4)

 

쯔보()를 다녀오면서 잠시 들른 도시가 칭다오였다. 아무래도 한국에서 오는 비행편이 많아 칭다오를 경유하는 것이 편했다. 지난 번 칭다오를 방문했을 때는 여기서 1박을 했지만 시내를 둘러볼 시간은 없었다. 이번에도 시간이 없기는 마찬가지였지만 칭다오 역에 내려 공항으로 이동하기까지 두세 시간의 여유가 생겨 가방을 들쳐 메고 기차역 주변을 잠시 둘러본 것이다. 칭다오는 인구 870만명을 가진 꽤 큰 도시였다. 우리 나라에서 가장 가까운 산동반도에 있는 도시라서 더욱 친근한 느낌이 들었다. 특히, 나에겐 칭다오 맥주 생산지로 더 알려진 곳이기도 했다. 과거 독일 조계지로 전락하면서 독일식 맥주를 생산한 것이 바로 이 칭다오 맥주였기 때문이다.

 

허시에(和諧)호라 불리는 고속열차를 타고 칭다오로 이동했다. 시속 200km가 넘는 속도로 달리는 열차의 차창을 통해 중국의 시골 풍경이 휙휙 지나갔다. 가장 많이 눈에 띈 것은 넓은 대지를 뒤덮은 비닐하우스였다. 우리 나라 농지와 비교하면 여기는 너무나 넓었다. 칭다오 역도 쯔보에 비해서 훨씬 컸다. 인구 대국이란 것을 증명하듯 중국은 열차도 그랬지만 기차역도 엄청난 사람들로 붐볐다. 공항으로 가는 702번 리무진 버스 시각부터 확인을 하고는 눈대중으로 바다 쪽으로 향했다. 하얀 포말을 달고 바다를 가르는 보트는 내 눈을 시원하게 했지만 해변에는 사람들이 바글바글했다. 이렇게 도심 한 가운데 해수욕장이 있다는 사실도 나에겐 또 하나의 놀라움이었다.

 

 

 

 

 

 

 

 

 

 

 

 

 

 

 

 

 

 

 

'여행을 떠나다 - 아시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본] 홋카이도 – 오타루 ①  (4) 2014.11.24
중국 칭다오(靑島) ②  (8) 2014.09.11
중국 칭다오(靑島) ①  (4) 2014.09.10
중국 쯔보(湽博) ④  (4) 2014.08.30
중국 쯔보(湽博) ③  (4) 2014.08.30
중국 쯔보(湽博) ②  (4) 2014.08.29
Posted by 보리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설록차 2014.09.19 04: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디를 봐도 사람이 바글바글...아휴~ 보기만 해도 답답하게 느껴집니다..정신 바짝 차리고 다녀야지 아님 뭔 일 나겠습니다..
    맥주가 한국에서도 좋은 평을 받는다는데 독일 지배로 얻은 기술이라니 현지인은 맥주 맛 처럼 씁쓸하게 느낄까요?

    • 보리올 2014.09.19 09: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람 정말 많지요. 세계 인구의 1/4이 사는 나라니까요. 그래서 나오는 중국인 특유의 행태도 많을 겁니다. 칭다오 맥주는 이제 독일이란 존재는 쏙 빠지고 중국의 유명 맥주로 자리매김했다고 봅니다. 생각하기 싫은 것들은 벌써 잊었겠지요.

  2. Justin 2014.09.21 12: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중에 칭다오 맥주 박물관을 한번 둘러보는 것도 좋을것 같습니다.

    • 보리올 2014.09.21 21: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칭다오 가서 맥주 실컷 마시고 박물관도 구경하고 일거양득일세. 내가 널 데려가랴, 아니면 네가 날? 나 요즙 맥주는 좀 멀리하고 있다만 아들과 함께라면 한 잔 해야 되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