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나길 비치'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9.06.10 [포르투갈] 베나길 동굴 ② (2)
  2. 2019.06.06 [포르투갈] 베나길 동굴 ①

 

 

베나길 비치로 내려섰다. 타루가(Taruga)란 업체에 보트 투어를 신청했다. 성수기에는 기다리는 사람이 많다고 들었지만, 우리는 30여 분 기다려 바로 보트를 탈 수 있었다. 비치를 출발한 보트는 오른쪽에 있는 동굴을 하나 먼저 보고 베나길 동굴로 향했다. 보트를 타고 동굴 안으로 들어갔다. 동굴은 폭이 30m쯤 되는 돔형이었다. 바다와 모래사장이 반반을 이루고 있었다. 보트에서 보는 동굴 풍경은 인스타그램에서 본 사진에 비해 그다지 다이나믹하지가 않았다. 비치에서 광각렌즈로 찍은 사진으로 보였는데, 보트를 타고 온 사람은 아쉽게도 비치에 내리지 못 한다. 그럴 줄 알았으면 혼자서라도 카약을 타고 올 걸 그랬나 싶었다. 동굴에서 5분 정도 머물다가 밖으로 나왔다. 다시 동굴 두세 군데를 더 들렸다. 보트는 마리냐 비치(Praia de Marinha)까지 갔다가 거기서 방향을 돌렸다. 굉장한 속력으로 베나길 비치로 돌아왔고 그걸로 투어는 모두 끝났다. 한 시간 정도 걸리지 않았나 싶다.

 

베나길 비치로 내려서 타루가란 업체에 보트 투어를 신청했다.

 

 

 

우리가 탈 보트를 기다리는 사이에 베나길 비치를 거닐며 해변 풍경을 눈에 담았다.

 

보트에 오르기 위해선 신발을 벗고 발을 바닷물에 담가야 했다.

 

 

 

베나길 비치를 나와 오른쪽에 있는 동굴을 방문하는 것으로 보트 투어를 시작했다.

 

 

 

 

 

 

드디어 보트를 타고 베나길 동굴에 들어섰지만 보트에서 보는 동굴 풍경은 기대에 많이 못 미쳤다.

 

 

 

베나길 동굴을 나와 두세 군데 더 동굴을 돌아보았다.

 

 

마리냐 비치에서 방향을 돌려 베나길 비치로 돌아왔다.

 

Posted by 보리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인에이 2019.06.11 0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연의 신비로움이네요 잘보고 갑니다:)

 

 

리스본에서 렌터카를 빌려 포르투갈 남해안에 있는 알가르브(Algarve) 지방으로 향했다. 인스타그램에서 본 사진 한 장에 반해 베나길 동굴(Algar de Benagil)을 찾아가는 길이다. 석회암으로 이뤄진 벼랑을 오랜 세월 파도와 조류가 깍아 동굴을 만들었는데, 그 풍경이 남달라 각광을 받고 있는 곳이다. 리스본에서 세 시간 가까이 운전해 베나길에 도착했다. 베나길은 정말 작은 어촌 마을이었다. 과거엔 고기잡이가 전부였지만 요즘엔 관광 수입으로 먹고 산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었다. 주차장에 차를 대고 바닷가로 나갔다. 벼랑 위에 서니 광활한 대서양이 눈 앞에 펼쳐졌다.  파란 하늘과 역시 파란 바다를 바라보며 화창한 날씨가 그저 고마울 뿐이다. 우리 발 아래로 그리 크지 않은 베나길 비치(Praia de Benagil)가 내려다보였다. 유명한 관광지라 하지만 가을이라 그런지 해변 역시 그리 붐비지 않았다.

 

벼랑을 따라 베나길 동굴이 있는 곳을 찾아갔다. 하지만 이곳에선 동굴로 들어설 수는 없다. 동굴은 오직 바다를 통해서만 들어갈 수 있다. 대신 여기선 동굴을 십수 미터 위에서 내려다본다. 베나길 동굴이 유명한 이유는 하늘로 뚫린 이 구멍과 동굴 안에 있는 작은 비치 때문이 아닌가 싶었다. 바닷물이 오랜 세월 깍아 만든 해식 동굴은 이 세상에 흔하다. 하지만 바다쪽뿐만 아니라 하늘에도 구멍이 있는 경우라면 이야기가 달라진다. 그만큼 희귀한 존재가 아닐 수 없다. 위에서 동굴을 내려다보니 왠지 동굴 속으로 빨려 들어갈 것 같았다. 바다쪽에서 보트나 카누를 탄 사람들이 동굴로 들어왔다. 심지어는 베나길 비치에서 100m 거리를 헤엄쳐 동굴로 들어오는 사람도 있었다. 에머랄드빛 바다, 붉은색을 띄는 모래사장, 하늘에서 둥그렇게 떨어지는 한 조각의 햇볕이 서로 어울려 범상치 않은 풍경을 보여주었다.

 

리스본에서 세 시간을 운전해 포르투갈 남해안에 있는 조그만 어촌 마을, 베나길에 도착했다.

 

 

바닷가로 걸어가 벼랑 위에 서면 광활한 대서양을 한 눈에 담을 수 있다.

 

 

우리 발 아래로 베나길 비치가 펼쳐져 있다. 사람들로 크게 붐비진 않았다.

 

 

 

 

관광객을 싣고 몇 개의 동굴을 찾아 부지런히 움직이는 보트들도 눈에 띄었다.

 

수영을 해서 베나길 동굴을 찾아가는 젊은이들

 

 

 

 

 

 

관광객을 실은 보트 외에도 카약을 타거나 수영을 해서 베나길 동굴을 찾는사람들을 위에서 내려다보았다.

 

 

베나길 동굴 안에 있는 조그만 비치는 카약이나 수영을 해서 온 사람들에겐 좋은 휴식처였다.

 

하늘로 뚫린 동굴을 통해 햇볕이 동굴 안으로 들어와 동굴에서도 일광욕을 즐길 수 있다.

 

'여행을 떠나다 - 유럽' 카테고리의 다른 글

[포르투갈] 라고스  (4) 2019.06.13
[포르투갈] 베나길 동굴 ②  (2) 2019.06.10
[포르투갈] 베나길 동굴 ①  (0) 2019.06.06
[포르투갈] 리스본 먹거리  (2) 2019.06.03
[포르투갈] 리스본 ⑦  (0) 2019.05.30
[포르투갈] 리스본 ⑥  (2) 2019.05.27
Posted by 보리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