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새

용문산 아무런 약속도 없는 연휴를 맞았다. 방에서 뒹굴기도 그래서 혼자 어디를 갈까 고민하고있는데 문득 용문산이 떠올랐다. 오래 전에 아들과 둘이서 산행했던 기억도 있었고 서울에서 그리 멀지 않다는 점도 좋았다. 용문사 앞에 서 있는 은행나무는 여전히 잘 있는지도 궁금했다. 전철을 타고 용문역에 내렸다. 마침 길거리에 장터가 열렸지만 산에 다녀와서 보자고 그냥 지나쳤다. 버스터미널에서 용문사 가는 버스에 올랐는데 휴일이라 그런지 용문사를 찾는 사람들이 무척 많았다. 이제 용문사는 고적함과는 거리가 먼 유명 관광지가 되었고, 사찰 경내에는 무슨 불사를 한다고 시주 타령하는 듯 해서 오래 머무르질 않았다. 산길로 들어오니 한적해서 좋았다. 용문사는 사람들로 붐비는데 산길엔 등산객 몇 명이 전부였다. 등산로 옆으로 .. 더보기
[하와이] 와이메아 캐니언 - 아와아와푸히 트레일 하와이의 카우아이(Kauai)를 대표하는 산행지로는 단연 칼랄라우 트레일(Kalalau Trail)을 꼽지만 와이메아 캐니언(Waimea Canyon)에도 괜찮은 트레일이 꽤 많다. 칼랄라우 트레일은 태평양 연안을 따라 해안선을 걷는 길이라면 와이메아 캐니언에 있는 트레일은 주로 협곡 내부를 둘러본다. 와이메아 캐니언을 오르는 550번 도로를 기준으로 오른쪽과 왼쪽의 풍경이 좀 다르다. 오른쪽은 협곡의 다양한 지형이나 색채를 감상할 수 있는데 반해, 왼쪽에 펼쳐진 풍경은 바다로 빠지는 산자락이나 그 사이에 놓인 깊은 협곡, 파도 넘실거리는 푸른 바다를 한 눈에 볼 수가 있었다. 첫 산행지로 택한 곳은 아와아와푸히 트레일(Awaawapuhi Trail)이었다. 550번 도로 왼쪽에 있는 트레일 기점은 코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