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몬트리얼

[노바 스코샤] 아카디아 마을 순례 ④ 방향을 바꿔 노바 스코샤 북동쪽에 있는 케이프 브레튼 섬(Cape Breton Island)에 있는 아카디아 마을을 찾아 떠났다. 17세기 캐나다에 뉴 프랑스를 건설한 프랑스가 퀘벡이나 몬트리얼 같은 세인트 로렌스 강 유역의 도시를 중심으로 자리를 잡은데 반해, 대략 50만 명의 아카디아인들은 대서양 연안에 둥지를 틀고 어업이나 농업에 종사했다. 그들은 전통과 문화를 유지하며 아틀랜틱 캐나다(Atlantic Canada)에서 삶을 영위한 것이다. 가장 먼저 찾아간 곳은 케이프 브레튼 하이랜즈 국립공원과 그 유명한 캐보트 트레일(Cabot Trail)로 드는 관문도시인 세티캠프(Cheticamp)였다. 노바 스코샤의 아카디아 마을 중에는 인구 3,000명을 가진 큰 마을에 속한다. 바닷가에 서있는 세인트 .. 더보기
[퀘벡] 몬트리얼(Montreal) ④ 몬트리얼의 구시가지를 정처없이 헤매고 다녔다. 몬트리얼의 역사를 고스란히 보듬고 있는 곳이라 올드 몬트리얼이라 부른다. 세인트 로렌스 강가에 정착한 프랑스계 카톨릭 신도들이 1642년 여기에 자리를 잡음으로써 오늘날 몬트리얼로 발전하게 된 것이다. 뉴 프랑스의 모피교역 중심지로 시작해 20세기 중반까지 꾸준히 성장을 하였지만 역설적으로 구시가지는 점점 쇠퇴하고 말았다. 하지만 1980년대 들어 옛 건물을 레스토랑이나 부티크로 개조해 다시 활력을 되찾았고 그 분위기를 찾아 많은 관광객들이 몰려들고 있다. 올드 몬트리얼은 세인트 로렌스 강에 인접해 있는 반면, 쇼핑가로 유명한 신시가지는 구시가지와 몽 로얄(Mont Royal) 사이에 있다. 올드 몬트리얼을 떠나 걸어서 셔브룩크(Sherbrooke) 거리로 .. 더보기
[퀘벡] 몬트리얼(Montreal) ③ 몬트리얼은 전통과 역사를 자랑하는 옛 건물과 현대적 고층 건물들이 잘 조화를 이루고 있는 도시다. 특히, 올드 몬트리얼에 있는 노틀담 바실리카(Notre-Dame Bacilica)는 무척이나 아름다운 성당이었다. 밖에서 보기엔 69m 타워 두 개만 눈에 들어오기 때문에 그리 인상적은 아니었지만 그 내부는 완전히 달랐다. 유럽 도시에 있는 성당을 꽤 다녀보았다고 자부를 하는데, 이렇게 화려한 성당은 사실 본 적이 없다. 1672년에 지어진 성당은 1824년부터 다시 짓기 시작해 완공까지는 꽤 오래 걸렸다고 한다. 제단과 설교단, 파이프 오르간이 무척 인상적이었고, 실내의 화려한 장식과 색상에 절로 감탄이 나왔다. 지하철을 이용해 또 다른 성당을 보러 갔다. 1894년에 완공되었다는 마리-레인느-두-몽드 성.. 더보기
[퀘벡] 몬트리얼(Montreal) ② 날씨가 흐리더니 기어코 비가 내리기 시작했다. 배낭 하나 달랑 메고 홀로 여행에나선 사람의 용기를 꺾는 빗줄기였다. 그렇다고 커피나 마시며 시간을 죽일 수는 없는 일 아닌가. 지하철과 버스를 갈아타고 세인트 로렌스 강가에 자리잡은 라신(Lachine)이란 마을을 찾아갔다. 몬트리얼 남서쪽에 위치해 있었다. 날씨 탓인지, 겨울이라서 그런지 몰라도 사람의 왕래가 거의 없었다. 비를 맞으며 공원으로 조깅을 나온 사람들 몇 명 아니었으면 유령마을 같아 보였다. 강을 따라 걸으며 마을을 둘러보곤 다시 몬트리얼로 돌아왔다. 일찍 숙소로 돌아가 쉬기로 한 것이다. 아침에 서둘러 숙소를 나섰다. 가능하면 해뜰녁에 몽 로얄(Mont Rotyal)을 걸어 오르려 했지만 지하철에서 내려 산을 걸어오르려 할 때 이미 해는 뜨.. 더보기
[퀘벡] 몬트리얼(Montreal) ① 퀘벡에서 몬트리얼은 오를레앙(Orleans) 버스를 이용했다. 3시간 조금 더 걸렸던 것 같은데 편도 요금으로 57불을 지급했다. 캐나다에서 장거리 버스를 타는 경우가 흔치 않지만 버스 요금 자체도 그리 싸지는 않다. 사실 버스는 캐나다에서 대중 교통이라 하기엔 좀 그렇다. 차편도 많지 않고 버스가 다니는 곳도 아주 적어 때론 불편하기까지 하다. 장거리 버스 이용객이 적고 그 때문에 요금이 꽤 비싸다. 캐나다란 나라는 워낙 땅덩이가 넓어 장거리 여행의 경우 기차나 버스에 비해 비행기가 오히려 싸게 친다. 몬트리얼은 캐나다에서 토론토 다음으로 큰 도시다. 인구는 165만이라 하지만 광역으로 치면 380만명을 자랑한다. 주민중 불어를 사용하는 사람들이 70% 이상이다. 불어를 쓰는 도시로는 파리 다음으로 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