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이스필드 파크웨이

밴프 국립공원 – 보 호수(Bow Lake)와 페이토 호수(Peyto Lake) 이 두 개의 호수는 레이크 루이스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있다. 아이스필드 파크웨이에 인접해 있어 차로 쉽게 접근할 수가 있다. 난 이 두 개의 호수가 유명세에선 루이스 호수나 모레인 호수에 뒤지지만 아름다움은 결코 뒤지지 않는다고 본다. 보 호수는 보 빙하가 녹아 내려 만든 제법 큰 호수다. 밴프와 캘거리를 관통하는 보 강의 발원지가 바로 이 호수인 것이다. 주변을 둘러싼 봉우리들이 호수에 비치는 모습이 무척 아름답다. 거기서 멀지 않은 곳에 페이토 호수가 있다. 호숫가로 접근하는 경우는 드물고 대개 보 서미트(Bow Summit)에 있는 조망대에서 호수를 내려다 본다. 그 독특한 모양새도 인상적이지만 빙하가 녹은 물에 들어있는 돌가루가 연출하는 환상적인 색깔로 더 유명하다. 호수 이름을 영문으로 표.. 더보기
아이스필드 파크웨이(Icefields Parkway) 캐나다 로키를 여행하는 사람이라면 절대 빼놓아서는 안 되는 곳이 아이스필드 파크웨이다. 이 도로는 레이크 루이스(Lake Louise)와 재스퍼(Jasper)를 연결하는 93번 하이웨이를 말한다. 아이스필드란 도로 이름을 얻게 된 데에는 밴프 국립공원과 재스퍼 국립공원의 경계 지점에 있는 컬럼비아 아이스필드(Columbia Icefield) 덕분이라 할 수 있다. 로키 산맥의 주봉들을 따라 달리는 아이스필드 파크웨이는 1930년대 경제대공황을 이겨내기 위한 시도로 착공이 되어 1940년에 완공되었다. 230km에 이르는 전 구간이 빼어난 풍광을 가지고 있어 내셔널 지오그래픽이 이 도로를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도로 가운데 하나로 꼽았다. 차창 밖으로 휙휙 스치며 지나치는 기기묘묘한 봉우리들을 보고 있자면.. 더보기
재스퍼 국립공원 – 재스퍼 다운타운 캐나다 로키를 구성하는 다섯 개의 국립공원 가운데 재스퍼 국립공원이 가장 북쪽에 있다. 재스퍼 국립공원은 그 크기가 엄청나다. 무려 10,878평방 킬로미터나 된다면 그 크기를 대충이나마 가늠할 수 있을지 모르겠다. 나머지 국립공원 네 개를 모두 합쳐도 재스퍼 국립공원 하나 크기에 미치지 못한다. 우리 나라에서 가장 크다는 지리산 국립공원과 비교를 하면 그 크기의 25배쯤 된다. 행정 구역상으로는 알버타(Alberta) 주에 속하며 대륙분수령 동쪽 사면을 차지하고 있다. 국립공원 대부분은 재스퍼 다운타운의 북쪽과 서쪽에 널리 자리 잡고 있지만 접근이 그리 쉽지 않아 아이스필드 파크웨이(Icefields Parkway)나 말린(Maligne) 호수 주변의 산들을 많이 찾게 된다. 재스퍼 국립공원의 중심은 .. 더보기
마운트 롭슨 주립공원 (Mt. Robson Provincial Park) 캐나다 로키를 찾는 일이 잦아졌다. 한왕용 대장 부자가 촬영차 다녀가고 고국에서 아들 친구들이 여름 방학을 이용해 놀러 오기도 했다. 산행을 주로 하는 여행이라 해도 관광지를 그냥 지나칠 수는 없었다. 나야 자주 보는 풍경이라 하지만 캐나다 로키를 처음 방문하는 사람에게는 난생 처음으로 접하는 눈부신 광경일테고 언제 다시 올지 기약을 할 수가 없었기 때문이다. 그래서 보통 사람들이 패키지 여행을 하는 것처럼 우리도 관광지를 빠지지 않고 들르기로 했고 가능하면 남들보다 더 여유롭게 둘러보기로 했다. 밴쿠버에서 캐나다 로키로 가는 관광 일정은 대개 4~5일이면 웬만큼 둘러볼 수 있지만 산행이 포함되는 경우는 그 날짜만큼 늘어나야 한다. 여행 코스는 재스퍼(Jasper)를 먼저 방문해 위에서부터 아래로 내려오.. 더보기
[재스퍼 겨울 여행 ⑤] 겨울철 아웃도어; 헬리 스노슈잉(Heli Snowshoeing) 재스퍼에서의 마지막 아웃도어 체험은 좀 호사스런 것을 택했다. 돈이 좀 든다는 의미다. 헬리콥터를 타고 산 속 깊이 들어가 스노슈즈를 신고 눈 위를 걷기로 한 것이다. 바로 헬리 스노슈잉이라 불리는 액티비티를 말이다. 헬기를 탄다니 다들 흥분된 기색이다. 캐나다 로키는 워낙 산이 깊어 헬기를 이용한 액티비티가 의외로 많다. 헬기를 타고 공중에서 풍경을 감상하는 헬기 투어는 기본이고 헬리 하이킹, 헬리 스킹도 보편적이다. 무거운 짐은 헬기를 이용해 먼저 산장으로 보내고 가볍게 등짐을 꾸려 산 속을 걷는 어느 노부부도 만난 적이 있다. 재스퍼에서 차량을 하루 렌트해 남쪽으로 향했다. 헬기 투어를 포함해 개썰매나 스노모빌같은 액티비티를 운영하는 회사는 국립공원 지역 안에서는 영업을 할 수 없기 때문에 공원 경..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