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쥬라기 공원

[하와이] 카우아이 ③ - 와이메아 캐니언 와이메아 캐니언(Waimea Canyon)으로 오르는 길. 짙푸른 바다와 하늘을 볼 수 있을 정도로 날씨가 좋았다. 550번 도로를 따라 꾸준히 오르다 보면 와이메아 캐니언 전망대에 닿는다. 와이메아란 하와이 원주민 말로 ‘붉은 물’이란 의미란다. 산화철 성분이 함유된 붉은 색 토양이 많다는 의미리라. 전망대 아래로 울퉁불퉁하게 파인 계곡이 길게 펼쳐져 있었다. 붉은색과 초록색 외에도 다양한 색채가 숨어 있어 모처럼 눈이 호강을 했다. 어찌 보면 천진무구한 어린 아이의 그림처럼 생기발랄함이 묻어났다. 그 때문인지 미국 소설가 마크 트웨인(Mark Twain)은 와이메아 캐니언을 ‘태평양의 그랜드 캐니언’이라 불렀던 모양이다. 그랜드 캐니언에 비해선 규모면에서나 장엄함 측면에서 비교도 되지 않지만, 그래도.. 더보기
[캘리포니아 LA ③] 유니버설 스튜디오 헐리우드 LA는 영화 산업의 메카다. 그래서 영화의 도시라 불린다. 현재도 영화 촬영에 사용되고 있는, 이 세상에서 가장 큰 스튜디오가 LA에 있다. 유니버설 스튜디오(Universal Studios)라 불리는 무비 테마 파크가 바로 그곳이다. 지하철 역에서 내려 셔틀 타는 곳을 찾아갔다. 무료 셔틀을 이용해 입구까지 가야 했다. 유니버설 스튜디오 안으로는 들어가지 않았다. 프론트 라인 패스 한 장에 129불을 받으니 본전을 모두 뽑으려면 하루 종일 여기에 붙어 있어야 하는데, 그러면 다른 곳을 둘러볼 시간이 없을 것 같았기 때문이다. 물론 돈이 아깝지 않을 정도로 엄청난 구경거리가 있을 것이라 생각은 하지만, 미국 유명 관광지는 너무 돈을 밝히는 것 같아 늘 입맛이 개운치 않다. 유니버설 스튜디오는 1915년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