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캠핑여행

[쿠트니 로키 산골마을] 레벨스톡 ① 코로나 바이러스 창궐로 인한 팬데믹으로 꼼짝도 못 하고 집에만 머물러야 하는 갑갑한 상황이 계속되었다. 하늘길이 닫히면서 국가간 이동이 멈추었고 미국과 캐나다 국경 또한 막혔다. 거기에 국립공원과 주립공원 대부분에 있는 트레일까지 폐쇄되어 어디 갈 곳도 없었다. 그러던 차에 코로나 확산이 소강상태를 보이면서 방역당국에서 트레일을 다시 연다는 반가운 소식이 들려왔다. 그래서 브리티시 컬럼비아(BC) 주 남동부에 위치한 쿠트니 로키(Kootenay Rockies)를 찾아 그 안에 자리잡은 산골마을을 순례하는 캠핑 여행을 계획했다. 일정도 자유로웠지만 홀로 움직이는 여행이라 얼마나 홀가분했는지 모른다. 쿠트니 로키는 오카나간 밸리(Okanagan Valley)에서 시작해 알버타(Alberta) 주와 경계를 이.. 더보기
[브리티시 컬럼비아] 캠루프스 ① 밴쿠버에서 350km 동쪽에 자리잡은 캠루프스(Kamloops). 인구가 10만 명이나 되는, 브리티시 컬럼비아(BC) 주에선 12번째로 큰 도시에 해당한다. 캐나다 로키로 가면서 잠시 쉬기 위해 캠루프스에 들른 적은 많지만, 방문 대상지로 여긴 적은 솔직히 한 번도 없었다. 이번엔 상황이 좀 달랐다. 코로나-19로 인한 팬데믹 선언으로 모든 것이 혼란에 빠져들어 여행도 제한을 받고 산으로 드는 트레일도 모두 폐쇄되었다가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추세가 어느 정도 진정되면서 국립공원과 주립공원에 있는 트레일과 캠핑장을 다시 오픈했다. 다람쥐 쳇바퀴 돌 듯 집 주변이나 걷던 사람에겐 정녕 반가운 소식이 아닐 수 없었다. 지체하지 않고 짐을 꾸려 소박한 일상 탈출을 꾀했다. 캠루프스로 3박 4일간 캠핑 여행에 .. 더보기